파스 갯수부터 큰손인 대장과 리더언니

Picture 1.jpg


아침식사 준비중
 

Picture 2.jpg

 

Picture 3.jpg

 

Picture 4.jpg

 

Picture 5.jpg

 

Picture 6.jpg

 

Picture 7.jpg

 

Picture 8.jpg

 

Picture 9.jpg

 

Picture 10.jpg

 

Picture 11.jpg


계란 많다며 10개 다 하라는 리더언니와 수긍해주는 대장언니
 

Picture 12.jpg

 

Picture 13.jpg

 

Picture 14.jpg


왕계란말이 탄생
 

Picture 15.jpg


맛이 부족해서 추가하느랴 많아지긴 했지만, 양이 많은 소스를 만든 리더언니
 

Picture 16.jpg

 

Picture 17.jpg


빵이 남아서(?) 아쉬운 리더언니
 

Picture 18.jpg

 

Picture 19.jpg

 

Picture 20.jpg

 

Picture 21.jpg


마늘 20마리 
 

Picture 22.jpg

 

Picture 23.jpg

 

Picture 24.jpg

 

Picture 25.jpg

 

Picture 26.jpg


겉절이도 많이하는 대장언니
 

Picture 27.jpg

 

Picture 28.jpg

 

Picture 29.jpg

 

Picture 30.jpg

 

김치 담글것(?) 까지 가져오는 대장언니 (저 만큼이 비빔밥 재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