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CJ ENM의 오디션 프로그램들이 조작 의혹으로 몸살을 앓고 있다. Mnet '프로듀스X101'에 대한 수사가 진행 중인 상황에서 2년 전 프로그램인 '아이돌학교'에 대한 진상규명위원회가 구성됐다.

26일 디시인사이드 '아이돌학교' 갤러리에는 "투표 조작 의혹을 밝히기 위해 나섰다"며 대표 고소인을 자처한 네티즌이 올린 글이 올라왔다. 내용에 따르면 '프로듀스X101'의 투표 조작 의혹을 수사 중인 경찰이 '아이돌학교' 의혹에 대해서 고발할 의향이 있는지 물어와 진행하게 됐다.


http://cafe.daum.net/ASMONACOFC/gAVU/14477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