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8월 21일 방송되는 MBC '라디오스타'는 이동우, 장영란, 노라조 원흠, 조나단이 출연하는 ‘선을 넘는 녀석들’ 특집으로 꾸며진다.

최근 녹화에서 조나단은 ‘인간극장’ 출연을 반대했었다고 털어놓았다. 그는 과거 인간극장에 출연해 ‘콩고 왕자’로 큰 관심을 얻었다. 그러나 그는 인간극장 출연을 반대했던 것은 물론 “마음 열려고 하면 떠나 상처였다”라며 방송 이후 ‘현타(현실 자각 타임)’ 온 사연까지 털어놓았다.

그런가 하면 조나단은 꿈의 프로그램이었던 ‘라디오스타’ 입성에 기쁜 마음을 드러낸다. 특히 그는 윤종신을 좋아한다고 고백해 윤종신에게 “너 감 좋다!”라는 칭찬을 듣기도. 또한 그는 뜻밖의 관점으로 ‘라디오스타’의 연대기를 정리해 시선을 집중시켰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609&aid=000015777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