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Picture 2.jpg

 

Picture 3.jpg

 

아이돌 출신 배우들은 제대로 된 연기를 보여주기 전부터 ‘연기를 못할 것’이라는 선입견에 부딪힌다. 하지만 아이돌 색을 지우고 배우로 정착해가는 아이돌 출신 배우가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점령하면서 이를 뒤엎고 있다.

그룹 제국의 아이들 출신 임시완과 엠블랙 출신 이준은 대표적인 ‘연기 잘하는’ 아이돌 출신 배우로 꼽힌다. 임시완은 2012년 MBC 드라마 ‘해를 품은 달’을 시작으로, 드라마 ‘적도의 남자’ ‘스탠바이’ ‘미생’, 영화 ‘변호인’ 등을 통해 자신의 기량을 펼쳤다. 이후 영화 ‘오빠생각’ ‘원라인’ ‘불한당’ 등의 주연 자리를 꿰차며 연기력 논란 한번 없이 연기자로서 탄탄대로를 걷고 있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016&aid=00015695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