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1).jpg

 

폭로전문 유튜버 정배우와 BJ꽃자가 성매매 논란으로 설전을 벌이고 있다.

정배우는 14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통해 'BJ 꽃자 불법 성매매 과거. 4년 동안 불법행위한 사건 총 정리'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했다. 공개된 영상에서 정배우는 꽃자가 2014년부터 2017년까지 4년간 불법 성매매를 했다고 주장했다.

정배우는 "2016년 11월 한 성매매 커뮤니티 사이트에 꽃자가 자신의 신상정보를 담은 글과 사진을 게재한 적 있다. 많은 사람들이 성매매 후기를 작성했으며 내용이 상당히 충격적이다. 불법 성매매에 대한 구체적인 정황과 가격, 방문시간 등이 모두 기록돼 있다"고 폭로했다.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001&oid=076&aid=000345536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