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Picture 2.jpg

 

Picture 3.jpg

 

이에 이성우는 "2001년 후지 록 페스티벌에서 욱일기를 찢는 퍼포먼스를 했다"고 답했다.

당시 노브레인은 일본의 역사 교과서 문제를 비판하고자 애국가를 열창하며 욱일기를 찢는 퍼모먼스를 했다.

이어 "그 후에 또 일본 공연을 가게 되었는데 저희가 도착하기 전에 일본 우익단체가 모여 있었는데 '우리가 노브레인을 죽이자'라고 했다더라"며 "그것을 일본인 친구가 듣고 '그 친구들 전에 나를 먼저 죽이고 가라'라고 했다"고 고백했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108&aid=00028041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