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배우 전소민이 KBS 추석특집극 ‘생일편지’에 전격 캐스팅됐다.

전소민이 오는 9월 방송하는 KBS 추석특집극 ‘생일편지’의 출연을 확정했다. ‘생일편지’(연출 김정규 / 극본 배수영 / 제작 에이스팩토리)는 잊지 못할 첫사랑에게서 생일 편지를 받은 후, 1945년 히로시마의 기억 속으로 들어간 한 노인의 이야기를 담는다. 일제강점기 말미부터 광복을 거쳐 한국전쟁까지, 험난했던 시절 쓰라린 생채기를 겪은 청춘들의 삶을 재조명하며 뭉클한 감동과 먹먹한 여운을 예고한다.

전소민은 일제강점기 시절 히로시마 강제 징용을 겪은 노인 김무길의 손녀 김재연 역을 맡았다. 어린 시절부터 김무길의 손에 자라 할아버지에 대한 정이 애틋한 웹툰 작가다. 김무길의 영정 사진을 찍던 날 첫사랑 여일애로부터 ‘생일 편지’가 도착하면서 여일애를 찾기 위해 백방으로 뛰어다니는 한편, 처음 듣는 김무길의 과거 이야기에 빠져들며 신-구 세대의 ‘연결고리’로 활약한다.


https://n.news.naver.com/entertain/article/109/0004067070?cluid=enter_201908131020_000000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