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리틀 포레스트' 이승기가 자신의 육아관에도 많은 변화가 있었다고 말했다.

SBS 새 월화예능 '리틀 포레스트'의 제작발표회가 12일 오후2시 서울 양천구 목동 SBS 사옥에서 열렸다. 이승기 이서진 박나래 정소민과 연출자 김정욱PD가 참석해 프로그램을 소개했다.

이승기는 "교육관이나 아이를 위한 환경 그런 걸 건너 듣기는 했지만 막상 제일 중요한 건 체력이더라"고 말했다. 이어 "내가 뭔가를 해주는 방향, 내가 경험한 좋은 것을 알려주는 것도 중요한데 아이들 혼자 생각하는 것도 굉장히 많고 신선하고 기발한 생각도 있다"며 "만약 가정을 갖고 아이를 생긴다면 잘 지켜봐주는 게 우선인 것 같다는 생각을 해봤다"라고 말했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421&aid=000414126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