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Picture 2.jpg

 

MC 전현무는 "정재형이 유재석 새 예능 프로그램 때문에 화났다던데"라고 궁금해했다. 이에 정재형은 "내가 앨범 작업 시기에 굉장히 예민하다. 그래도 김태호 PD와 유재석 프로그램이라 '놀면 뭐하니?' 촬영을 함께 했다"고 밝혔다.

이어 정재형은 "근데 그 프로그램이 내가 하는 '불후의 명곡'과 동시간대 편성될 줄은 정말 몰랐다. 그래서 일주일 찍었는데 통편집 됐다"고 억울함을 표했다.

유재석은 "말하고 싶은 게 있다. 카메라를 왜 이렇게 오래 갖고 있었냐"고 장난스레 농담을 던지며 정재형을 달랬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609&aid=000015207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