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방송인 오정연이 강타와 관련된 논란을 딛고 '열일'을 이어간다.

방송인 오정연은 5일 오후 JTBC '냉장고를 부탁해(이하 냉부해)'를 녹화 중이다.

오정연은 2일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강타의 2년 전 양다리 의혹을 폭로하면서 논란의 중심에 섰다. 오정연은 강타, 우주안 이름이 담긴 실시간 검색어 순위를 캡처한 화면 사진과 의미심장한 심경글을 게재하고 자신과 교제했던 2년 전, 강타가 우주안과 바람을 피웠다는 내용의 글을 게재해 파문을 불러 일으켰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477&aid=00001997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