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배우 손석구(36)가 연 매출 55억원의 제조 업체 대표이사인 것으로 확인됐다.

한 연예계 관계자는 지난달 31일 "손석구가 대전광역시 유성구에 있는 공작기계 전문 제조 업체 대표이사직을 맡고 있다"고 밝혔다.

해당 사업체는 2003년 7월 설립됐다. 2010년 500형·600형 선반 생산을 개시했고, 2012년 12월 850형을, 2014년 1월 900형을 생산 개시했다. 2013년 70억원에 가까운 매출액을 기록, 2016년에는 55억원 매출을 달성했고, 1억2000만원의 영업이익을 냈다. 손석구는 대표이사로 51만500주를 보유, 34.3%의 지분율을 갖고 있다. 해당 기업은 20여 명의 사원이 있고, 세계 10개국으로 수출하고 있다. 회사 홈페이지에도 손석구의 기업 소개와 인사말이 적혀 있다.


https://n.news.naver.com/entertain/article/241/00029437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