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1).jpg

 

김태호PD과 방송인 유재석의 본격적인 주말 예능이 첫 선을 보였다.

MBC TV 간판 예능 ‘무한도전’ 시즌 종영 후 약 1년 만에 다시 손잡은 김태호 PD와 유재석의 MBC 예능프로그램 ‘놀면 뭐하니?’ 첫 방송이 4.3~4.6% 시청률을 기록했다. 28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전날 오후 6시 30분 방송한 ‘놀면 뭐하니?’의 첫 방송 시청률이 이같이 나타났다. 지난주 방송 프리뷰(4.2%)와 비슷한 수준이다.

이날 방송에선 유재석의 릴레이 카메라가 친한 유희열, 정재형, 장윤주 등으로 이어지는 모습이 담겼다. 스타들은 음악, 뷰티 등 각자의 콘텐츠로 어설프지만 재밌는 형식으로 릴레이 카메라를 이어갔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468&aid=000054058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