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Picture 2.jpg

 

'검색어를 입력하세요 WWW(이하 검블유)'가 해피엔딩으로 종영했다. 배타미(임수정), 차현(이다희), 송가경(전혜진), 세 여성의 치열한 일과 사랑 이야기를 감각적으로 그려낸 '검블유'는 마니아층의 열렬한 지지를 받았고, 주연이었던 임수정·이다희·전혜진 역시 '인생 캐릭터'를 탄생시켰다는 극찬을 받았다.

그러나 호평 뒤에는 지워지지 않는 씁쓸함이 있다. 시작도 '미스 슬로운'과 같았던 '검블유'가 끝도 '미스 슬로운'과 똑같이 끝나면서 '표절'이라는 꼬리표를 끝내 떼어내지 못한 것. '미스 슬로운'과 꼭 빼닮은 '검블유'의 시작과 끝은 그저 드라마를 호평할 수만은 없는 이유가 됐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477&aid=000019798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