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지난 주 방송된 tvN '강식당3'에서는 신메뉴를 선보이는 멤버들의 모습이 눈길을 사로잡았다. 강호동은 새로운 계란 반죽으로 불고기 파스타에 이어 크림 파스타를 선보였고, 규현은 부채살 피자를, 디저트 부는 딸기 파르페를 처음으로 준비해 호평 받았다. 특히 강호동은 자신을 만나는 것이 20년의 버킷리스트라는 손님에게 감동을 받았고, 눈물을 보여 눈길을 사로잡았다.

오늘(26일) 방송되는 tvN '강식당3'에서는 마지막 영업을 준비하는 멤버들의 모습이 그려진다. 지난 주 말미 마지막 영업날, 메뉴 상관없이 본인들이 원하는 메뉴를 하라는 제작진의 말에 멤버들은 당황했던 상황. 이날 분식과 양식을 아우르는 직원들의 '원픽' 메뉴가 총 출동 할 것으로 보인다. 이 과정에서 또 한번 업그레이드 된 메뉴들 또한 선보여질 전망.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076&aid=00034467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