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불타는 청춘'에 깜짝 손님으로 찾아온 강수지가 김국진과 닭살 돋는 애칭을 공개한다.

경상북도 고령으로 여행을 떠난 청춘들은 지난주 새 친구로 얼굴을 비추며 화제를 모은 배우 김윤정과 정신건강의학과 전문의 양재진 그리고 결혼 이후 첫 여행에 합류한 강수지와 함께 여름철 피서지 계곡을 찾았다.

이들은 포천계곡의 폭포와 절경을 배경 삼아 얼음같이 차가운 계곡물에서 무더위를 쫓았다. 특히, 계곡 물놀이에서 빠질 수 없는 수박으로 게임을 진행했는데, 최민용은 특별한 수박 칼을 챙겨와 장비 마니아 면모를 선보였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215&aid=000079639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