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Picture 2.jpg

 

Picture 3.jpg

 

Picture 4.jpg

 

장윤정 아들 연우가 ‘트로트 퀸’인 모친 유전자를 빼닮은 매력을 뽐냈다.

21일 방송된 SBS ‘집사부일체’에서는 지난주에 이어 ‘트로트 퀸’ 장윤정 사부와 멤버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노래를 요청하자 “해볼게”라며 흔쾌히 나선 연우. 연우가 부른 곡은 모친 장윤정의 ‘목포행 완행열차’였다.

연우는 6세라는 어린 나이에도 감정을 살려 노래하는가 하면 애절한 손짓을 가미한 무대매너 등으로 시선을 끌었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382&aid=00007485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