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17일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한끼줍쇼' 에서는 그룹 코요태 김종민과 신지가 밥동무로 출연해 포항시 지곡동에서 한 끼에 도전했다. 

이날 강호동은 "신지가 원조 규라인이었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에 신지는 "슬럼프 때 이경규 선배님이 좋은 이야기를 많이 해주셨다. 같이 술 마시면서 많이 울었다"라고 밝혔다.

이어 "선배님이 나한테 '너는 이미 명품이니까 남들과 비교하지 마라'라고 해주셨다. 아직도 그 말을 잊지 못한다"라고 덧붙였다. 이에 이경규는 "신지가 많이 힘들어할 때여서 위로를 해준 거다"라고 설명했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311&aid=000102006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