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Picture 2.jpg

 

가수 선미가 50kg 돌파 인증샷을 남겼다. 건강과 체력 관리를 위해 체중을 증량 중인 선미에 네티즌들의 응원이 이어졌다.

선미는 1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50kg를 가리키는 체중계를 찍어 올렸다. 사진과 함께 남긴 근육 모양 이모티콘이 선미의 뿌듯함을 엿보이게 한다. 선미는 166cm의 큰 키에 40kg 초반 대의 마른 몸매를 가져왔다. 선미는 이와 관련해 "살이 안 찌는 체질이라 오히려 스트레스"라고 고충을 토로하기도 했다. 또 지난해 SNS에는 "여러분들이 내 체중을 걱정하고 있는 걸 알고 나 또한 말라보인다는 것을 안다"며 "하지만 난 정말 괜찮다. 제발 이제 내 체중에 대한 걱정은 그만해 달라"고 호소하는 댓글을 남기기도 했다.


https://entertain.v.daum.net/v/201906181153511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