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전지적 참견 시점' 이영자, 전현무, 송은이, 양세형, 유병재, 이승윤이 각자의 매니저들과 함께 MT를 떠난다. 총 12명이라는 최다 인원이 함께하는 현장인 만큼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MBC '전지적 참견 시점' 측은 17일 "이영자, 전현무, 송은이 등 참견인들이 뜨거운 여름을 맞아 다 함께 가평으로 MT를 다녀왔다. 스튜디오를 벗어나 각자의 스태프들과 함께하는 참견인들의 모습이 오는 29일 방송될 예정이니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241&aid=000292619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