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Picture 2.jpg

 

Picture 3.jpg

 

vN 수목극 ‘검색어를 입력하세요 WWW’(검블유)는 영화 ‘미스 슬로운’(감독 존 매든·2016)을 오마주한 것인가.

‘검블유’는 트렌드를 이끄는 포털사이트 회사에서 당당하게 일하는 여자들과 그녀들의 마음을 흔드는 남자들의 로맨스물이다. 5일 첫 방송 직후 극작가들 사이에 ‘‘미스 슬로운’을 표절한 것 아니냐’는 의혹이 제기됐다.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 등을 통해 두 작품을 비교한 게시물도 급속도로 퍼지고 있다.

임수정(40)이 연기하는 ‘배타미’는 포털업계 1위 유니콘 서비스의 전략 본부장이다. 워커홀릭에다가 신념이 뚜렷하고, ‘이기는 것만큼은 자신있다’고 할만큼 승부욕도 강하다. 1회에서 포털사이트 ‘유니콘’의 본부장 배타미는 청문회에 출석, ‘주승태 의원’(최진호)에게 ‘실시간 검색어로 언론을 조작한 것이냐’고 추궁을 당했다. 청문회의 주된 이슈는 검색어 순위 삭제에서 시작된 포털 규제 강화였다. 배타미는 국회의원의 질문에 답하며 인터넷 등이란 무엇인가를 설명했고, 청문회 6개월 전 어떤 일이 있었는지도 그려졌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003&aid=000928416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