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화제의 웹툰 '이태원클라쓰'와 '쌍갑포차'가 JTBC에서 드라마로 만들어진다.

비지상파 최고 시청률을 기록한 'SKY캐슬', 제 55회 '백상예술대상' TV대상을 수상한 '눈이 부시게' 등 수준 높은 작품을 만들어온 JTBC가 참신한 소재와 대중성을 입증 받은 웹툰을 드라마로 제작한다. 지난해 화제의 웹툰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을 성공적으로 드라마로 만들며 그 제작력을 인증받은 JTBC와 인기 웹툰과의 시너지에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이태원 클라쓰'는 '구르미 그린 달빛'을 연출한 김성윤 감독이 메가폰을 든다. 빠른 전개와 개성 넘치는 캐릭터들을 속도감 있게 만들어낼 예정이다.  웹툰 '이태원 클라쓰'는 요식업계의 대기업 회장과 그의 아들로 인해 아버지의 죽음을 겪은 주인공이 온갖 고생 끝에 이태원에 가게를 차리면서 벌어지는 도전기를 그린 이야기다. 2016년 12월 처음 연재됐으며, 각자의 가치관이 어우러지는 이태원을 배경으로 다양한 캐릭터들의 도전과 성장을 그려내며 온라인에서 큰 인기를 얻었다.


https://n.news.naver.com/entertain/article/311/00010032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