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오늘 저녁(3일) 방송되는 KBS2 예능 프로그램 '옥탑방의 문제아들'에서는 옥탑방을 찾아온 글로벌 뇌섹남 '타일러'의 옥탑방 퀴즈 적응기가 그려질 예정이다.

이날 미국에서 최근 화제가 된 새로운 장례법에 대한 문제를 풀던 문제아들은 훗날 치르게 될 자신의 장례식에 대해 생각하게 되었는데 특히 김숙은 "나는 내 장례식을 준비하고 있다"고 밝혀 주위를 놀라게 했다.

평소 유언장부터 자신의 죽음에 대해 많은 생각과 계획을 갖고 있던 김숙은 "이번에 집안의 장례를 치르면서 보니 고인 마음대로 하는 것이 하나도 없더라"며 자신의 장례를 준비하게 된 사연을 고백했는데 특히나 입관할 때 입는 삼베옷에 대한 거부감을 내비치며 "삼베옷을 입은 모습이 무섭다, 나는 평소 입는 평상복을 입고 싶다"고 고백했다.


https://m.entertain.naver.com/read?oid=076&aid=000342469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