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평일 오후 세시의 연인' 조동혁이 위험한 매력의 화가로 변신한다.

오는 7월 5일 첫 방송되는 채널A '평일 오후 세시의 연인'은 금기된 사랑으로 인해 혹독한 홍역을 겪는 어른들의 성장드라마다. 조동혁은 극 중 슬럼프에 빠진 천재화가 도하윤을 연기한다.

앞서 '평일 오후 세시의 연인' 측은 손지은(박하선 분), 윤정우(이상엽)과 최수아(예지원)의 촬영 스틸을 순차적으로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311&aid=000099797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