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1).jpg

 

가수 효린이 동창생 A씨와 원만하게 합의했음을 알렸지만 여전히 따가운 비난을 받고 있다. 논란의 사실 여부는 밝히지 않은 채 그저 마무리만 지으려 했기 때문.

지난 25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효린이 학교 폭력 가해자라는 폭로글이 올라왔다. 이 글을 쓴 A씨는 15년 전인 중학교 1학년 때부터 3년 동안 끊임없이 효린에게 학교 폭력을 당했다고 주장했다.

A씨는 “옷, 현금 등을 빼앗겼고 아파트 놀이터에서 폭행 당했다”며 다른 친구는 효린에게 노래방 마이크로 머리를 맞았다고 밝혔다. 특히 A씨는 효린이 폭행을 한 뒤 쌍방폭행이 되도록 자신을 때리도록 했다고 덧붙여 충격을 줬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109&aid=00040183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