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김병철은 윤세아와 함께 드라마는 물론, 예능에서도 묘한 핑크빛 기류를 형성하며 화제가 됐었다. 일각에서는 '두 사람이 썸을 타는 것이 아니냐' 혹은 '이미 사귀고 있는 것이 아니냐'는 의견이 지배적이었다. 두 사람의 눈빛이 심상치 않았다고 느꼈던 것. 극 중 윤세아와 부부 호흡을 보여준 김병철은 윤세아와 지금은 어떤 사이일까.

22일 오전 서울 강남구 학동로에 위치한 한 카페에서 헤럴드POP과 만난 김병철은 "윤세아와는 좋은 동료다. 이번에 방송 편집의 힘을 느꼈다. 제가 'SKY캐슬' 다른 배우들에게도 '아무 사이도 아니다'라고 설명했는데, 안 믿으시더라. '꼭 둘이 결혼하면 좋겠다'라고 하기도 하더라"라고 말하며 수줍게 웃었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112&aid=00031669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