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Picture 2.jpg

 

JTBC 신규 예능 프로그램 ‘뭉쳐야 찬다’가 스포츠 전설들의 조기축구팀 결성기를 그린다.

오는 6월 13일 오후 11시에 첫 방송되는 JTBC ‘뭉쳐야 찬다’(기획 성치경)는 ‘뭉쳐야 뜬다’의 원년 멤버 김용만, 김성주, 안정환, 정형돈이 대한민국의 심장을 뜨겁게 만들었던 스포츠 전설들과 조기축구팀을 결성해 도전하는 본격 스포츠 예능 프로그램이다. 스포츠 역사에 한 획을 그은 전설의 스타들이 한 번도 경험해보지 않았던 축구라는 새로운 종목에서 함께 팀을 이루고, 전국의 숨은 고수들과 대결을 펼친다.

먼저 각 분야의 ‘전설’로 섭외된 멤버들의 면면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대한민국 ‘농구 대통령’ 허재가 첫 번째 주인공. 그는 ‘뭉쳐야 찬다’를 통해 생애 최초 예능 프로그램 고정 멤버로 활약한다. 레이저 눈빛과 강렬한 카리스마로 코트를 누볐던 그가 축구선수로 변신한 모습이 관심을 모은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609&aid=00001117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