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Picture 2.png

 

Picture 3.png

 

Picture 4.png

 

코리안 메이저리거 추신수(텍사스 레인저스)의 장남 추무빈 군이 중학교 졸업식을 치렀다.
 
추신수의 아내 하원미는 22일(이하 한국 시간) 자신의 개인 SNS 인스타그램을 통해 졸업식 현장에서 찍은 다섯식구의 단란한 모습과 함께 장문의 글을 게재했다.

 하원미는 "무빈이 중학교 졸업식. 언제 이렇게 큰거야.여긴 고등학교가 4년이라 중2 때 중학교 졸업식을 한다. 제일 신기한 건 졸업식이 오늘인데 기말고사가 다음주라는 사실"이라며 무빈군의 졸업 사실을 알렸다.
 

https://sports.v.daum.net/v/20190522085213036?f=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