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26일 복수의 가요관계자에 따르면 다비치는 현재 새 앨범을 준비 중이다. 오는 5월 17일 발매를 목표로 컴백 막바지 작업에 박차를 가하고 있는 상황.

이는 다비치가 지난해 7월 '마치 우린 없었던 사이 (Prod. 정키)'을 발표한 후 약 10개월만의 컴백이다. 특히 다비치는 5월의 봄과 잘 어울리는 신곡을 준비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기대감을 모은다.

다비치는 그동안 '괜찮아 사랑이야' '이사랑' '두 사랑' '행복해서 미안해' 등 수많은 명곡으로 많은 사랑을 왔던 바. 이번에도 차트 반란을 일으킬 것으로 전망되는 가운데 과연 어떤 모습으로 봄 감성을 저격할지 이목이 집중된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109&aid=00039979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