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tvN ‘수요미식회’가 또다시 재정비에 들어간다.

‘수요미식회’ 제작진은 23일 공식 입장문을 통해 “‘수요미식회’가 24일인 이번 주 방송부터 잠시 재정비 시간을 가진다”며 “더 새로운 모습으로 5월 말에 다시 찾아뵐 예정이오니, 시청자 여러분의 많은 관심 부탁한다”고 전했다.

지난해 9월 재정비를 이유로 휴방을 결정하고 약 4개월을 쉰 ‘수요미식회’는 지난 1월 방송을 재개했다. 당시 패널을 교체하는 등 대대적인 개편(?)을 통해 프로그램 쇄신에 나서는 듯했다. 하지만 방송 재개 4개월이 된 지금, 추락한 시청률은 물론 화제성까지 사라지면서 고전을 면치 못하고 있다.

이에 결국 제작진은 또다시 ‘재정비 카드’를 떠내 들며 새로운 콘텐츠 발굴에 나섰다.

- 다음은 ‘수요미식회’ 제작진 공식입장 전문 -

안녕하세요. ‘수요미식회’ 제작진에서 알려드립니다. ‘수요미식회’가 4월 24일인 이번 주 방송부터 잠시 재정비 시간을 갖게 되었습니다. 더 새로운 모습으로 5월 말에 다시 찾아뵐 예정이오니, 시청자 여러분의 많은 관심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382&aid=000072666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