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1).jpg

 

이날 김창열은 방송 말미 장재인에게 "예쁜 사랑 하시라"고 축하의 한마디를 건넸다. 한민관은 "아주 난리다"라며 축하를 거들었다.

방송 내내 남태현에 대해 직접적인 언급을 피한 장재인은 갑작스러운 축하 인사에 "네?"라며 화들짝 놀란 반응을 보였다.

김창열은 "실시간 검색어에도 이름이 있어서 언급을 안 할 수가 없었다"며 다시 한번 축하했다. 장재인은 웃음을 머금은 채 "감사하다"고 화답했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108&aid=00027783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