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Picture 2.jpg

 

Picture 3.jpg

 

봉준호 감독과 송강호가 제72회 칸 국제영화제에서 황금종려상 트로피를 들어 올릴까.

칸 행 티켓을 거머쥔 영화 ‘기생충’이 베일을 벗었다.

22일 오전 서울 중구 소공동 웨스틴 조선호텔 서울 그랜드블룸에서 영화 '기생충' 제작보고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는 배우 송강호, 이선균, 조여정, 최우식, 박소담, 장혜진, 봉준호 감독이 참석했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277&aid=00044540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