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배우 서현진·라미란이 tvN '블랙독' 주인공으로 나선다.

한 드라마국 관계자는 18일 일간스포츠에 "서현진·라미란이 tvN '블랙독' 투톱 주인공으로 확정됐다"고 밝혔다.

서현진은 극중 총성 없는 사립학교 전쟁터에 내쳐진 이 시대의 블랙독이자 언더독 고하늘을 연기한다. 뭘 모르는 무경력 기간제 교사로 교육열 높기로 소문난 대치동의 일반계 사립 고등학교에 떨어졌다. 낙하산을 타고 내려왔다고 오해를 받고 거짓말쟁이로 오인까지 받으며 순탄치 않은 사회생활 첫 걸음을 뗐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241&aid=000290427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