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안재현과 오연서가 MBC 새 월화극 '하자있는 인간들'로 만난다.

한 드라마국 관계자는 18일 일간스포츠에 "배우 안재현과 오연서가 '하자있는 인간들' 남녀 주인공으로 호흡을 맞춘다. 양측이 긍정적으로 얘기가 오간 것으로 안다"고 귀띔했다.

'하자있는 인간들'은 꽃미남 혐오증 여자와 외모집착증이 있는 남자, 하자가 있는 그들의 편견을 극복해나가는 과정을 담는 코믹 로맨스물이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241&aid=00029041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