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png

 

그러나 경찰은 박유천이 경찰조사 전 대부분의 체모를 제모했다며, 증거 인멸의 의심하고 있는 상황. 경찰은 지난 16일 박유천의 자택과 신체를 압수수색했고, 이 과정에서 박유천이 경찰조사를 앞두고 몸에 있던 체모를 대부분 제거한 사실을 포착했다. 또 최근 염색을 자주한 것으로 드러났다. 

모발에 남은 마약 성분은 잦은 염색을 통해 사라지기 때문에 경찰은 체모를 채취해 성분을 분석한다. 경찰은 박유천이 증거를 인멸하기 위해 제모한 것으로 보고 있지만, 박유천 측은 “평소 콘서트 일정에 맞춰 제모를 한다”는 취지로 해명한 상황.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109&aid=000399217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