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Picture 2.jpg


11일 방송된 KBS 2TV '해피투게더4'는 '비주얼 꽃보다~ 할배' 특집으로 꾸며져 이순재, 신구, 채수빈, 김성은 등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김성은은 '순풍 산부인과'의 미달이에서 어엿한 배우가 된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다. 김성은은 "아무래도 어릴 때만 반짝 '순풍 산부인과'를 찍었기 때문에 눈썰미가 좋으신 분 아니고는 거의 못 알아본다"고 말했다.

김성은은 "하지만 당시 태어나지 않았던 친구들도 미달이 하이라이트를 보면서 저를 알아봐 주시더라"고 말했다. 이에 장원영은 "'프로듀스48' 촬영 당시에 숍에서 자주 졸았다. 미달이 하이라이트 영상을 보면서 잠을 참았다"고 말하며 팬임을 드러냈다.

김성은은 미달이로 인기를 끌었던 당시를 언급하기도 했다. 김성은은 "거리를 다닐 수가 없었다. 지방 팬사인회 행사가 많았는데, 2~3시간 동안 팬사인회를 진행하면 줄이 끊이지 않았다. 규모가 큰 행사 같은 경우에는 경호원이 저를 업고 통과해야 할 정도였다"고 밝혔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311&aid=000097828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