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홍콩 영화배우 장국영(張國榮·장궈룽)이 세상을 떠난 지 16년이 지났다. 그는 만우절 거짓말처럼 2003년 4월 1일 47세의 나이로 세상과 등졌다.

그는 수려한 얼굴에다 뛰어난 가창력과 연기력으로 인기를 끌었던 최고의 배우였다. 세계적 인기를 누리던 중이라 그의 투신 소식을 ‘만우절 장난’으로 받아들이는 팬들도 있었다. 뒤늦게 이 사실을 알게 된 많은 팬들은 더욱 큰 충격을 받았다. 홍콩을 넘어 전 아시아가 슬픔에 빠졌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025&aid=000289586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