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김병철이 드라마가 종영한 이후에도 극중 아내 윤세아와의 끝나지 않은 인연을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김병철과 윤세아의 사이가 유난히 돈독해 ‘썸을 타는 것이 아니냐’는 의문이 제기되고 있는 상황. 이 가운데 김병철은 “윤세아에게 전화로 생일 축하 노래를 불러 준 적이 있다”고 말해 현장을 깜짝 놀라게 만들었다. 이어 김병철은 윤세아에게 들려준 생일 축하 노래를 현장에서 직접 선보였다고 해 그 전말에 궁금증이 높아진다.

뿐만 아니라 김병철은 ‘윤세아에게 심쿵한 적이 있다, 윤세아와 로맨스물 제안이 들어온다면 할 것이다’라는 질문에 모두 ‘YES’라고 대답해 현장을 후끈 달궜다. 심지어 김병철은 “주변에서 윤세아와 저를 몰지 않았다면 오히려 좋았을 것”이라며 의미심장한 말을 덧붙였다고 해 그 배경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한편 이날 김병철은 드라마 ‘태양의 후예’에 함께 출연한 송중기와의 일화를 공개하기도 했다. 김병철은 “송중기에게 심쿵했다”며 남다른 인연을 밝히기도. 이에 과연 김병철이 송중기에게 심쿵했던 이유는 무엇일지 ‘해피투게더4’ 본 방송을 향한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https://entertain.v.daum.net/v/201903141820354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