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Picture 2.jpg

 

12일 정준영은 이날 오후 5시 30분쯤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했다. 정준영은 기다리던 수많은 취재진을 뒤로하고 공항을 황급히 빠져나갔다. 아무 언급도 없던 터라 이후 첫 행선지가 어딜지 관심이 모이는 상황이었다.

YTN Star 취재결과, 정준영은 곧바로 강남의 모 아파트에 도착해 휴식을 취하는 중이다. 해당 아파트는 인적이 드물고 입구가 여러 개인 것으로 알려졌다.

차에서 내릴 당시 정준영은 입국 당시 입고 있지 않았던 검은색 코트를 걸친 모습이었다. 그는 고개를 푹 숙인 채 빠르게 이동했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052&aid=00012646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