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eg

 

Picture 2.jpeg

 

Picture 3.jpeg

 

Picture 4.jpeg

 

Picture 5.jpeg

 

Picture 6.jpeg

 

Picture 7.jpeg

 

Picture 8.jpeg

 

Picture 9.jpeg

 

Picture 10.jpeg

 

Picture 11.jpeg

 

Picture 12.jpeg

 

한수지(채시라), 47세, 대한은행 본부장

 일밖에 모르는 독종. 피도 눈물도 없는 마녀. 뒤에서 뭐라고 수군대든 제할 일 똑부러지게 하고 할 말 다하는 걸크러시. 가는 부서마다 눈에 띄는 실적을 올리며 심사부장을 거쳐 리스크 관리부장, 영업관리 부장을 거쳐 마침내 본부장의 자리에까지 오르게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