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Picture 2.jpg

 

Picture 3.jpg

 

배우 남주혁(25)은 JTBC 월화드라마 '눈이 부시게'에서 한층 업그레이드한 연기력과 새로운 이미지를 동시에 보여준다.

짧은 연기 경력 동안 많은 작품을 거쳤지만, 사실 그가 맡은 배역은 몇몇 이미지로 한정돼 있었다.

남주혁은 밝은 톤 학원극에 으레 등장하는 발랄한 학생('치즈인더트랩', '역도요정 김복주')이거나, 평범한 인간과 조우하는 다른 세계의 꽃미남('달의 연인-보보경심 려', '하백의 신부 2017')이었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001&aid=001068466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