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Picture 2.jpg

 

Picture 3.jpg

 

해외투자자 성접대 및 마약 관련 의혹을 받고 있는 빅뱅 멤버 승리의 필리핀 팔라완섬 생일파티에 제시카의 남자친구 타일러권도 참석한 것으로 알려졌다.

28일 디스패치 보도에 따르면 승리는 2017년 12월 9일 필리핀 팔라완섬의 한 리조트를 통째로 빌리는 등 대략 6억 원을 들인 초호화 생일 파티를 열었다.

당시 생일파티에는 클럽 ‘버닝썬’ 이문호 대표를 포함해 일본, 중국, 홍콩, 대만, 싱가폴, 말레이시아, 태국 등에서 활동하는 재력가와 강남 역삼동 룸살롱 여성 종업원 10명 등이 포함됐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144&aid=00005980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