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배우 문근영이 4년만에 드라마 출연을 결정했다.

한 드라마국 관계자는 27일 일간스포츠에 "문근영이 올 하반기 방송되는 tvN '유령을 잡아라'에 출연한다"고 밝혔다.

문근영은 왕십리 지하철 경찰대 신참 형사 유령을 연기한다. 자폐아 쌍둥이 동생이 실종, 집념 하나로 초능력에 가까운 공간지각능력을 갖게 돼 동생을 찾기 위해 지하철 경찰대에 지원한다. 그 곳에서 숙명의 파트너인 경찰대 반장을 만나는 인물.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241&aid=00028852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