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빅뱅 승리가 경찰 자진출두를 선언했다. 그러나 승리는 물론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이하 YG)에 대한 조사를 진행해달라는 국민청원까지 제기되며 논란은 쉽게 가라앉지 않을 전망이다.

승리는 27일 경찰에 자진출두해 자신이 사내이사로 재직했던 클럽 버닝썬 관련 의혹과 26일 제기된 성접대 의혹에 대해 낱낱이 밝히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YG는 "승리가 수사기관에 자진 출두해 정밀 마약 검사 및 본인과 관련한 모든 의혹에 대해 수사에 적극협조하고 싶다는 의견을 밝혔다. 소속사 역시 승리의 의견에 동의, 오늘(27일) 오전 중으로 해당 수사기관에 연락해 승리의 의견을 전달할 예정이다. 문제가 있다면 법적 처벌을 받고, 허위사실로 밝혀질 경우 모든 법적 대응에 나설 것"이라는 입장을 전했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076&aid=00033844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