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SBS 금토극 '열혈사제'가 이틀 연속 최고시청률 20%를 돌파하는 기록을 세웠다.

지난 23일 방송된 ‘열혈사제’ 7회는 수도권 시청률 14.8%(닐슨 코리아 기준), 전국 시청률 13.0%, 8회는 수도권 시청률 18.0%, 전국 시청률 15.7%를 기록하면서 타사 드라마의 첫 시작에도 전혀 흔들림 없는 모습을 보여줬다.

최고 시청률 20.1%를 기록한 장면은 다혈질 사제 김남길(김해일)과 바보 형사 김성균(구대영)이 “소고기 특수부위 오케이 콜”이라며 기상천외한 공조 수사 내기를 외치는 장면이다. 김남길과 김성균, 두 배우의 티격태격 케미와 엉뚱한 내기 조건이 웃음을 자아냈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241&aid=00028841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