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배우 장나라가 ‘황후의 품격’ 마지막 촬영 소감을 전했다.

장나라는 21일 자신의 SNS에 SBS 수목극 ‘황후의 품격’ 시청자와 스태프들에게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장나라는 “‘황후의 품격‘을 사랑해주신 시청자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반년 가까운 시간동안 가장 많이 수고하신 우리 ’황후의 품격‘ 팀 모든 분들에게도 깊은 감사를 드린다”며 “힘들고 지칠 때에도 현장서 눈 마주치며 웃어주시는 우리 ’황품‘ 팀 덕분에, 함께한 선배님들 동료들 덕분에 더 힘을 내고 책임감을 잃지 않을 수 있었다”고 강조했다.

이어 “오랜 시간 묵묵히 응원해주시는 친구들에게도 감사인사 전하고 싶다. 말하지 않아도 따스한 시선, 마음 다 알고 느끼고 있다”며 “잠시 동안 푹 쉬고 다시 기운 넘치게 인사드리겠다. 감기가 많이 심해서 마지막 회에 목소리가 좋지 못한 점 죄송하다”고 덧붙였다.


https://entertain.v.daum.net/v/201902211335081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