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Picture 2.jpg

 

최준희는 11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개설하며 최근 근황을 알렸다. 최준희는 "SNS에 그림이랑 글을 올리는 평범함 17살 여고생이자 많은 사람들이 알고 계시듯이 배우 최진실님의 딸 최준희라고 한다"고 자신을 소개했다.

이어 "두 달 동안 몸이 너무 안 좋았다. 안좋다기 보다는 질병에 걸려서 아무것도 할 수 없었다"며 "난치병 중에 루프스라는 질환이 있는데 자가 면역 질환이다. 그 병에 걸려 두 달동안 병원에 입원해 있으면서 정말 힘든 시간을 보냈다. 아무것도 아닌 것 같아도 막상 걸리면 사람을 미쳐 돌아버리게 한다. 조금 나아지기 시작해서 어제 퇴원했다"고 근황을 전했다.

최준희는 "완전 퉁퉁 붓고 다리에 물이 차서 걸어다닐 수 없었다. 체중도 2주 만에 갑자기 10kg가 늘었다"며 자신이 겪었던 증상을 설명했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311&aid=00009540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