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179 댓글 16
Picture 1.jpg


연아: 연기를 다 그만두려고.. 불과 1년 반 전 쯤에 다 그만 뒀었어요.




 

Picture 2.jpg


연아: 저는 꿈이 있었기 때문에.. 제가 안 먹고, 안 쓰고, 안 하는 건 다 견딜 수 있었거든요.




 

Picture 3.jpg


연아: 근데 조카가 태어났어요. 돌잔치에 가야 하는데.. 조카에게 무언가를 사주고 싶은데, 사줄 돈이 없는 거죠.




 

Picture 4.jpg


연아: 돌잔치 하는 데까지 지하철 역으로 10개 정도 돼요. 그걸 걸어갔어요.




 

Picture 5.jpg


연아: 돈이 없을 때는 한 겨울에 걸어다니는 것도 다반사예요. 일도 아니에요.
현무: 지하철 열 정거장을 걸어갔다고요?
연아: 네네.




 

Picture 6.jpg


연아: 강남에서 성수동, 왕십리, 대학로.. 이렇게.
재석: 대학로는 강남에서 꽤 먼데..
현무: 차 타고도 먼데..




 

Picture 7.jpg


연아: 대교 건너는 건 일도 아니에요. 이제 저는 어디로 가서 어떻게 가야 대교를 건널 수 있다는 걸 다 알아요.
왜냐하면 잘못 올라가면 아예 들어갈 수 있는 길이 없거든요.



 

Picture 8.jpg


연아: 그러니까 내가 혼자 하는 건 다 견딜 수가 있는데..





 

Picture 9.jpg


연아: 정말 누군가에게 무언가를 해주고 싶은데, 못 해주는 게 미안해서 그 사람들을 못 만날 때.. 힘들었었던 것 같아요.




 

Picture 10.jpg


연아: 그리고 제가 이 일을 그만둬야겠다, 라고 생각했던 결정적인 게..





 

Picture 11.jpg


연아: 강아지가 12살, 13살 때 갑자기 애가 너무 아파서 낑낑 거리는데..





 

Picture 12.jpg


연아: 얘를 안고 동물병원까지 막 뛰어갔어요.





 

Picture 13.jpg


연아: 막 뛰어가서 동물병원 앞에 섰는데..




 

Picture 14.jpg


연아: 돈이 하나도 없는 거예요, 통장에. 만 원 이하로 입금이 되어 있으니까 찾을 수가 없는 거예요.





 

Picture 15.jpg


연아: 9천 몇 백 원이 있으니까..
현무: 안 나오죠, ATM기에서.





 

Picture 16.jpg


연아: 정말 한참을 서 있다가 집으로 돌아왔던 적이 있어요.




 

Picture 17.jpg


연아: 그때.. 내가 뭐 때문에 연기를.. 최소한의 아무 것도 못하고 이렇게 살아야 되지?






 

Picture 18.jpg


연아: 정말 냉정하게 그때 그만 뒀던 것 같아요.






 

Picture 19.jpg


연아: 그리고 그냥 아르바이트를 했어요. 설거지하는 아르바이트를 해서 한 달에 50만 원 정도..
그걸 하고 달력에 동그라미 치고 있는 그 순간이 너무 행복한 거예요, 그때는.




 

Picture 20.jpg


연아: 아, 내가 오늘 5만 원어치 일했구나. 내가 오늘은 5만 5천 원어치 일했으니까 사료도 살 수 있고 물도 사서 먹을 수 있고..




 

Picture 21.jpg


연아: 옛날엔 수돗물 끓여 먹었었거든요. 그렇게 사람처럼 살 수 있다라는 게 그때는 정말 너무 행복했었던 것 같아요.





 

Picture 22.jpg

 

재석: 겉으로만 딱 뵈면, 되게 유복하게 자라셨을 것 같은데..
명수: 부잣집 외동딸 같아요.
현무: 큰 어려움 없이 자라셨을 것 같아요.






 

Picture 23.jpg


연아: 아버지가 아직도 힘든 일을 하세요. 어머니도 힘든 일을 하시구요.






 

Picture 24.jpg


연아: 안 해 본 아르바이트가 없었던 것 같아요. 찹쌀떡도 팔아보고.. 근데 지금 와서 생각해보면,
그때 그런 것들의 감정들이 연기할 때 도움이 돼
요.



 

Picture 25.jpg


명수: 그럼 생활도 많이 힘들었을텐데, 어떻게 해결을 하셨는지 궁금합니다.






 

Picture 26.jpg


연아: 모든 게 다.. 마음을 내려놨을 때 선물처럼 하나가 온다고 하잖아요.






 

Picture 27.jpg


연아: 한 2년 전에 찍었다가 개봉하지 못했던 영화가 개봉되면서..






 

Picture 28.jpg


연아: 정우성 선배님이 영화사에다가 추천해주셨더라고요. 이런 영화에서 이렇게 나오는 배우가 있는데..
후배가 좋은 길로 갈 수 있다면 한 번 끌어줘야겠지 않겠냐..






 

Picture 29.jpg

 

 

연아: 나중에 알았어요. 오디션 끝나고.
현무: 그게 아수라예요?
연아: 네, 그게 아수라..





 

Picture 30.jpg

 

Picture 31.jpg

 

그리고 그 이후로 잘 풀리기 시작하심 ㅠㅠㅠㅠ 바로 시그널 첫 번째 에피소드에 나왔던 이 분 ↑ 

 
  • 약맛김밥 2019.02.10 15:34
    시그널 나온 모습보고 돈 많고 도도한 여자로 보였는데 ㅠㅠ     
  • 초당연두부 2019.02.10 15:34
    누구지?하다가 시그널 보고 소름     
  • 흐힝힝 2019.02.10 15:34
    시그널이랑 이미지가 많이 다르네요
  • 홀리홀리 2019.02.10 15:34
    이렇게 연기에 재능과 열정을 가진 배우분들이 더욱 더 성공하는 사회가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 잼이난다 2019.02.10 15:35
    진짜 아직도 저장면 생각하면 무서움...     
  • 본노본노 2019.02.10 15:36
    시그널에서 처음 알게됨.. 그 이후에는 얼마전 프리스트에서 뵜던거같은데     
  • 초코라떼it 2019.02.10 16:30
    시그널 임팩트 진짜 ㄷㄷ
  • 비오는날 2019.02.10 16:41
    시그널 임팩트 엄청났지     
  • 곰돌ol랑내랑 2019.02.10 16:57
    시그널에서 첨봐서
    그냥 엑스트라배우인줄 알았음
    근데 저 웃는장면에서 찌릿     
  • 소원성취 2019.02.10 17:14
    더더 잘 되길 바랍니다     
  • 행복곰탱이 2019.02.10 17:27
    연기 진짜 너무 잘하시던데ㅠㅠ 앞으로 많은 역할 할 수 있었으면 좋겠다..
  • 맑은날엔 2019.02.10 20:04
    와 대박 더 잘되시길
  • 바비의 은총 2019.02.10 20:05
    시그널 짤보고 소름 쫙 돋음..
  • 바람구름달 2019.02.10 20:05
    이분이셨구나...연기 진짜 너무 잘하시던데ㅠ
  • 유쾌한사람 2019.02.10 20:06
    정말 사연이 가슴아프다ㅠㅠㅠ앞으로 꽃길만 걸으세요     
  • 사과맛쿠 2019.02.10 20:06
    더더 잘되시길!!!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126646 드라마속 한복입은 장나라 비주얼 7 힘내자 힘 2019.02.10
126645 'TV는 사랑을 싣고' 송준근, 슬픈 가족사→美 이민 사연까지‥응원봇물 5 으이이구... 2019.02.10
126644 오늘 공항에서 스카이캐슬 배우들 만난 시안이 15 맑은날엔 2019.02.10
126643 허지웅 "다시 항암 입원하러 가는 길…잘 버티고 있다" 16 SpringDay 2019.02.10
126642 포상휴가 떠나는 스카이캐슬 완전체 5인방 16 다정하게 2019.02.10
126641 킹스맨3 캐스팅, 촬영시작 3 봄의왈츠 2019.02.10
126640 푸켓으로 포상휴가 떠나는 이태란 15 두큰둑흔 2019.02.10
126639 '언더나인틴' 무관심 속 마무리…원더나인은 빛 볼까 행복곰탱이 2019.02.10
126638 오늘 스카이캐슬 포상휴가 떠나는 김서형 12 흐힝힝 2019.02.10
126637 조세호의 깨달음 3 소원성취 2019.02.10
126636 어제자 아는형님에서 흥이 넘쳤던 김서형 15 초당연두부 2019.02.10
126635 지창욱X한상진, 이필모♥서수연 결혼 축하…‘솔약국’ 형제들 2 곰돌ol랑내랑 2019.02.10
126634 새광고 찍은 김지원 12 너무더워여 2019.02.10
126633 나눔의 집 안신권 소장 “김구라씨의 한결같은 마음에 진정성 느껴” 9 비오는날 2019.02.10
126632 오늘 포상휴가 떠나는 스카이캐슬 배우들 16 노란돌고래 2019.02.10
126631 아는형님 다음주 게스트 4 초코라떼it 2019.02.10
126630 아는형님 아직 혼자만 스캐 8화에 멈춰 있는 이수근 10 홀리홀리 2019.02.10
126629 '기억록' 이제훈 "안중근 의사 순국 109주기 기릴 수 있어 감사" 2 본노본노 2019.02.10
» 배우 오연아씨가 연기를 그만뒀다가 다시 연기를 시작할 수 있었던 계기 16 후아리 2019.02.10
126627 ‘전참시’ 이영자X송팀장X신입매니저, 진격의 코다리찜 먹방 ‘침샘폭발’ 2 잼이난다 2019.02.1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2572 2573 2574 2575 2576 2577 2578 2579 2580 2581 ... 8909 Next
/ 89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