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광희는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제대 이후 (손담비를) 처음 만났다”며, “매일 운동하거나 술을 마시고 자느라 바빠 만나기 힘들다”며 폭로전의 포문을 열었다.

그러자 손담비는 “광희가 유재석 선배님처럼 이미지 관리한다고 만나주지 않았다”며, 꼴값(?)이라고 응수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손담비는 “광희는 연예인인 걸 너무 자랑스러워한다” “다니는 곳마다 모두에게 ‘광희입니다’라고 인사하고 다닌다”고 폭로해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382&aid=00007059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