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26일 오후 방송된 MBC '전지적 참견 시점'(이하 '전참시')에서 박성광과 매니저 임송이 광고 촬영 현장에 등장했다.

임송은 광고 촬영서 처음 접한 밥차에 큰 궁금증을 느꼈다. 임송은 인터뷰서 "일은 밥심으로 한다"며 왕성한 식욕을 자랑했다. 임송은 밥차에서는 물론, 광고 촬영 내 간식인 떡볶이와 핫도그도 알차게 먹는 모습을 보였다.

임송은 인터뷰서 해맑게 웃으며 "떡볶이랑 핫도그가 정말 맛있었어요. 한번에 5개도 먹을 수 있었어요"라고 말했다. 전현무는 "모델, 매니저 일을 하느라고 힘들었을텐데 그럴만하다"고 말했다. 이영자는 임송을 부러워하며 "맛있겠다. 나도 초대해주지"라고 말해 시청자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108&aid=000275754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