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배우 강기영이 JTBC 새 월화드라마 ‘열여덟의 순간’에 출연한다.

21일 한 드라마 관계자는 "강기영이 '열여덟의 순간' 오한결 역활로 출연하기로 했다"고 귀띔했다. 오한결은 준우(옹성우)의 담임 캐릭터다.

'열여덟의 순간'은 워너원 출신 옹성우의 첫 드라마 데뷔작이자 주연작이기도 하다. 드라마는 작은 일에도 감정의 소용돌이에 휘말리는 열여덟, 누구에게나 스쳐 지나갔을 법한 열여덟의 순간을 리얼하고 깊숙하게 담아내 풋풋한 감성을 자극하고 진한 공감을 선사할 예정이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015&aid=0004081782